sub_visual

의원소개

  • 보도자료
  • 언론보도
  • 포토갤러리
  • 당원탈퇴
언론보도
제목 신동욱 "워마드 성체 훼손, 정신분열적 페미…종교모독·여성모독" 날짜 2018.07.12 03:07
글쓴이 공화당 조회 13

신동욱 "워마드 성체 훼손, 정신분열적 페미…종교모독·여성모독"

  • 서영준 기자
  • 2018-07-12 02:00:44

신동욱 '워마드 성체 훼손, 정신분열적 페미…종교모독·여성모독'
/사진=신동욱 트위터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에 “종교를 공격한 꼴”이라고 입을 열었다.

신동욱 총재는 10일 자신의 트위터에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 사제에 대한 공격은 개인 공격 꼴이고 성체에 대한 공격은 종교 공격 꼴”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이어 “정신분열적 페미 꼴이고 나라망신 꼴페미 꼴이다. 종교모독 꼴이고 여성모독 꼴이다. 여자 일베 꼴이고 페미의 자멸이자 자폭 꼴이다. 예수를 화형시킨 꼴이고 신성모독죄 꼴이다. 워마드 폐쇄하라”라고 주장했다. 

앞서 워마드에는 ‘예수 XXX 불태웠다’는 제목의 글과 함께 성체를 훼손한 사진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그냥 밀가루 구워서 만든 떡인데 천주교에서는 예수XX의 몸이라고 XX떨고 신성시한다”며 “여성억압하는 종교들 다 꺼져라”라고 말했다.

성체 훼손이 논란이 되는 중에도 워마드 회원들은 아랑곳하지 않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빵 좀 태웠다고 검색어 오른다” “이게 뭐라고 난리냐”에 이어 성경책을 불태우는 사진을 추가로 올리는 등 종교를 모욕하는 글을 지속적으로 올려 논란은 더욱 커지고 있다. 

이에 대해 천주교 주교회의 한 관계자는 “공개적인 성체모독을 그냥 넘어갈 수는 없다”며 “어떤 형태로든 유감 표명을 하려고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워마드는 지난해 개설됐다. 극단주의 페미니즘 사이트로 받아들여지고 있으며 최근 ‘미러링’ 등 행위를 통해 남성 혐오를 하고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서영준기자 syj4875@sedaily.com 


출처 : http://www.sedaily.com/NewsView/1S21ZDTUE6
파일첨부 :
1. 1S21ZDTUE6_3.jpg 다운받기 다운로드횟수[10]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