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_visual

의원소개

  • 보도자료
  • 언론보도
  • 포토갤러리
  • 당원탈퇴
언론보도
제목 바른정당으로 확정, 신동욱 총재 "대선용 6개월짜리 정당" 비난 목소리 날짜 2017.01.10 07:27
글쓴이 공화당 조회 394
바른정당으로 확정, 신동욱 총재 "대선용 6개월짜리 정당" 비난 목소리
    • 전기연 기자
    • | 등록 : 2017-01-10 00:00
    • | 수정 : 2017-01-10 00:00
       
                               
         

    [사진=신동욱 총재 트위터]


    아주경제 전기연 기자 = 개혁보수신당(가칭)의 새 당명이 바른정당으로 확정되자,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이에 대해 비난했다. 

    지난 8일 신동욱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에 "비박계 탈당파로 구성된 ‘바른정단’의 약칭을 바른당인데 그러면 당명이 정의당의 짝퉁이 된다"면서 "바른이나 정의나 그 뜻이 그 뜻이다. 얼마나 틀린 정치를 했으면 바른 정치를 하겠다고 기형적인 정당명을 만들까. 그냥 대선용 6개월짜리 정당"이라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개혁보수신당(가칭) 소속 의원들은 당명채택회의를 열고 새 당명을 '바른정당'으로 채택했다. 

    중진 의원들은 '보수당'을 당명으로 채택해야 한다는 의견을 밝혔으나, '보수'가 들어간 당명은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했다. 이에 대해 권성동 의원은 "우리 당은 보수의 본류를 자처하는데 보수에 그리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가장 다수가 추천한 보수라는 단어를 하나도 넣지 않은 것은 매우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홍종화 당명 심사위원장은 "보수를 표방한다고 해서 반드시 당명에 보수가 포함될 필요는 없다"며 당명에 '보수' 대신 '바른'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파일첨부 :
    1. 5.jpg 다운받기 다운로드횟수[157]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