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_visual

의원소개

  • 보도자료
  • 언론보도
  • 포토갤러리
  • 당원탈퇴
언론보도
제목 신동욱 “김세연·남경필·이학재, 양지 찾아다니는 철새 무리 꼴” 날짜 2018.01.09 18:26
글쓴이 공화당 조회 160

신동욱 “김세연·남경필·이학재, 양지 찾아다니는 철새 무리 꼴”

                    
[동아닷컴]
사진=신동욱 트위터 박근혜 전 대통령의 제부인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9일 바른정당을 탈당할 것으로 알려진 남경필 경기지사와 김세연·이학재 의원을 겨냥해 “정치적 소신은 온데간데 없고 양지 찾아다니는 철새 무리 꼴이고 강남간 제비 봄 오기를 기다리는 꼴”이라고 비판했다.

신 총재는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김세연·남경필·이학재 바른정당 탈당설, 설익은 밥 뜸들이기 꼴이고 전형적인 기회주의자들의 눈치보기 꼴”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낡은 보수가 신보수 흉내내기 꼴이고 가짜보수가 진짜보수 욕 보이는 꼴”이라고 꼬집었다.

한편 이날 남 지사는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바른정당과 국민의당의 합당에 참여하지 않겠다”며 “생각이 다른 길에 함께 할 수 없기 때문”이라고 사실상 탈당을 공식화했다.

그는 “보수와 나라의 미래를 위해 ‘선(先) 보수통합’ 후 중도로 나아가 ‘대통합’을 이루어야 한다”며 “합당에 동참하실 분들의 건승 또한 빈다. 대통합의 길에서 우리가 다시 만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남 지사 외에 김세연 의원과 이학재 의원도 이날 중 바른정당 탈당을 선언할 것으로 예상된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파일첨부 :
1. 0003120452_001_20180109103218949.jpg 다운받기 다운로드횟수[77]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